본문 바로가기

메인페이지 컨텐츠

알림마당

공지사항

게시물 상세보기
2024 세계탁구선수권 대회 부산 선정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11-25 조회수 166

2024년 세계탁구선수권대회가 부산에서 열린다.

지난해 대회 개최지였으나 코로나로 불발
탁구협회 적극 유치전 펼치며 재유치

국제탁구연맹(ITTF)은 25일(한국시간) 미국 휴스턴 힐튼호텔에서 열린 정기총회에서 부산을 2024년 세계선수권대회 개최지로 확정했다. 이로써 부산은 대회 재유치에 성공했다. 당초 지난해 3월 부산에서 세계선수권이 열릴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개최 시기를 거듭 연기하다가 결국 취소됐다.

대한탁구협회는 2024년 세계선수권 유치를 위해 지난 7월 말 유치의향서 및 계획서를 ITTF에 제출하고 적극적인 유치전을 펼쳤다. 한국과 아르헨티나가 막판까지 경쟁했는데. 회원국 투표에서 부산이 97표를 획득해 46표를 받은 아르헨티나를 제치고 개최 도시로 최종 확정됐다. 2024년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슬로건은 '탁구로 하나 되는 세상'이라는 뜻을 담아 '원 테이블, 원 월드(One Table, One World)'로 정했다.

2024년 대회는 그해 5월 24일부터 6월 2일까지 100여 개국, 2000여 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한 가운데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홀수 해 대회에는 남녀 단식과 복식, 혼합복식 5종목을 겨루고, 짝수 해 대회에는 남녀 단체전이 열리기 때문에 2024년 부산 대회는 남녀단체전으로 치러진다.

유승민 대한탁구협회 회장은 "2020 부산 세계탁구선수권대회를 위해 모든 준비를 다했으나 코로나19 확산으로 개최 직전 취소돼 안타까웠다. 2024년에 그간 해왔던 준비를 실행에 옮길 수 있게 되어 무엇보다 기쁘다. 세계의 탁구인들은 부산에서 최고의 대회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성명 내       용
로그인 후에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